묵호등대와 출렁다리 & 동해힐튼관광호텔..우리나라 해안일주여행 #46일차 싸돌아다닌 이야기

_20090730_205634_74_0.jpg


 


 


어디를 다니던지..잠잘곳을 미리 정해두고 다닌다는건 행운일꺼다..특히 여행을 다니는


행자입장에선..잠자리는 큰문제가아닌가???편히 잠을못잤다면 다음날 여행은 잡치기마련이다..


고기도 먹어본사람만이 그 맛을 안다고..여행을..특히 장기간동안 여행을 안해본사람들은


이해못할수도있는말이다..잠자리의 중요성..


 


DSC_3607 (2).JPG


 ▲동해힐튼관광호텔전경..크다..무궁화 4개짜리호텔이다..


 


어제밤에 힐튼호텔에 들었다.첵크인도 간단하다.들어가보니..와!! 궁전이네..도윤이가 신났다..


모텔방이 아무리 시설이훌륭하다고해도 무궁화4개짜리와 같겟는가..돈문제만아니라면..호텔에서


잠자가며..여행을 해보고싶은..못된?생각에 잠시 빠졌다..사실 필자가 가는지역마다 이런호텔이


있을지도 모르지만..암튼..지난번 해안일주여행중에 부산비치호텔에서 1박을 한 이후로 오래만이다.. 


 


DSC_3607 (4).JPG


  ▲동해뿐아니라 인근에선 유명하다..외국인들도 많이 볼수있다..


 


DSC_3608.JPG


 


DSC_3609.JPG   ▲호텔야경


 


  ※ 동해힐튼관광호텔 강원도 동해시 천곡동460-3번지 ☎ 033-533-7722    www.dhhilton.com/ ※


 


모처럼 좋고,넓은방에서 잠을자고나니..게으름이 저절로 묻어난다..눈도 늦께 떠질뿐아니라..


밍기적거리다보니..해가 중천이다..이런 좋은호텔에서 오늘밤도 하루 더 잘수있으니..느긋하다..


오늘은 해안일주여행중이라는 생각을 버리고 가까운곳을 딱!!한군데만 둘러볼예정이다..모처럼


여유좀 부려보자구.. 


 


DSC_3616.JPG


  ▲묵호 해안가..신종풀루의 영향이크다..썰렁하다..한참 붐빌때인데..


 


묵호등대로 가는길이다..여유를 너무?부린탓에 시간이 늦어 오늘은 시내에있는 묵호등대야경을


보기로했다..묵호등대가 유명한지도 모르고..그냥..시간도 늦은시간이라 야경을 보자..이런마음으로


등대를 찾아가는중에..점심밥때를 놓친탓에 아점도 아닌 점저(점심과 저녁을 지칭하는 젊은?용어)를


먹으러 횟집앞에 차를댔다..


 


DSC_3615.JPG


  ▲갈매기횟집   강원도 동해시 묵호동 해안도로  ☎033-535-0763


 


 


DSC_3627.JPG


 


DSC_3628.JPG


 


갈매기횟집..알고찾아간 맛집은 아니고..등대가는길인데..횟집단지라서..이집에서 먹기로하고


들어갔다..횟집은 잘 안드는데..오늘은 어쩔수없다..사장님을 불러 부탁을했다..먹는양이 적은


노인네 둘과 29개월짜리손자 뿐이니..아주 작은걸로 달라고..메뉴판을 보여주는데 모둠..


젤 작은게 5만원이다..이레서 횟집은 안드는데..분명 이걸시킬수밖엔 없는데..100% 다 못먹는다..


고민을 하니 4만원에 드시라는데..어쩔수없지..식구가 적은걸..조금 기다리니 회가 등장


(여기는 접시에 무같은거 안깐단다..이게좋지)기본찬도 다못먹고..회도 반이상이 남고..


밥은 한공기만..메운탕..이걸 우찌다묵노??할수없이 사장님불러 싸주실수있나요??


오늘은 호텔방이라..일찍가서 이걸안주삼아 한잔해야할가보다..아까우니까..호텔이잖아..)


 


DSC_3646.JPG


  ▲출렁다리


 


엄청 친절하신분들이다..초장까지 챙겨준다..고맙단 인사나누고 차를몰고 조금 이동시켜 다시주차..


등대가는길을 오른다..등대라고해서 모두 높은곳에 위치하진 않는다..계단을 열몇개 오르자 바로


나타나는 다리..출렁다리라고 안내판이 붙어있고..이곳에서 찬란한유산이 촬영됐다는 안내판이있다..


이런형태의 출렁다리는 많이있던데 이곳에서 인기드라마가 촬영된탓에 유명한모양이다..묵호등대를


물으면..바로..찬란한유산(이승기,한효주 주연)보러왔지??이런단다..그만큼 유명하다는말이겠지..


야경좋고..등대있고..인기드라마 촬영지인데도..인적이 예상외로 드물다..신종풀루가 무섭긴 무서운듯..


사진에서보듯 썰렁..


 


DSC_3646-1.JPG


 ▲찬란한유산이 촬영된곳이라는 안내판


 


DSC_3646-2.jpg


 


DSC_3646-3.jpg


  ▲출렁다리와..그 다리에서의 키스장면.



 


DSC_3648.JPG


   ▲출렁다리에서 등대로 오르는 계단..


 


DSC_3651.JPG


   ▲등대로 오르면서 본 출렁다리


 


DSC_3660.JPG


 


묵호항은 1941년8월에 개항되었는데,해발고도67m에 자리한 묵호등대는 22년뒤인 1963년 6월 건립했다.


등대기능을 강화하고,두타산과 청옥산 동해시를 볼수있는 등대전망대,해양문화전시관,파고라등을 갖춘


해양문화공간은 2007년12월에 조성했단다.


 


DSC_3661.JPG


   ▲등대에서 밑을보니..볼만하다.


 


DSC_3664.JPG


 


DSC_3666.JPG


 


DSC_0613.JPG


 


DSC_0615.JPG


    ▲이곳 묵호등대에서는 영화 미워도 다시한번을 비롯 다수의 영화들이 촬영됐다..


 


 


DSC_3678.JPG


 


 


DSC_3683.JPG


 


DSC_3684.JPG


 


등대를 찾아가는길은 두가지가 있다..차를타고 올라가는방법이 그 한가지방법인데..등대앞 주차장에


차를세우고 출렁다리와 공원까지 내려갓다가 다시올라오는방법이있고..다른방법하나는 필자처럼


해안도로에 주차하고 출렁다리부터 등대까지 오르는방법이있는데..험하지않고..길지않으니..


해안도로에 주차시키고 오르는방법이 더좋은듯하다..


 


DSC_3689.JPG


 ▲어달항..


 


등대에서내려와 해안도로를 따라가면 어달항이 보인다..낚시꾼들이 몰리는곳이라서일까??


어달항표시가 특이하다..묵호항과 망상항의 중간위치에 있다고보면 맞다..


 


DSC_3692.JPG


 ▲어달항의 임자없는 밴치..                                   


 


DSC_3698.JPG


 ▲얼마나 강태공들이 많이들 찾으시길레..


 


어달항을 잠시 둘러보고(밤이라서 볼게별로 없잖아...) 망상방향으로가는중 네비의목적지로


동해힐튼호텔을 입력..호텔로 되돌아 왔다..한잔하려했지만(운전을 안해두되니까)아뿔사..


이슬이를 안삿으니..호텔인근에는 살만한데도 없고..그레서 할수없이 회만 초장찍어 냠냠..


오늘하루는..편히 쉬려고 잠자리에 든다..내일을 첵크아웃해야하는데..이좋은곳을 뜨려니 아쉽다..


 


 


                                           Vj이대통.jpg


 


아래의사진 넉장은 최근 다시 동해를방문할 기회가 있어 낮의 묵호등대와 해양문화공간의 사진을


갖어왔다.자료보충?차원이라고나 할까???낮에보는 등대와 그주변풍경은 밤낮 구분없이 항상 좋다..


 


DSC_0608.JPG


 


DSC_0611.JPG


 


DSC_0616.JPG


  ▲찬란한유산이 촬영된 출렁다리는 밤에보는것이 더 아름답다.


 


DSC_0619.JPG


   ▲폐가의 담벼락에 누가 이런 작품을??


 


                                                                            <다음에 계속>


 


 



           "펌"이 허락된게시물입니다.가져가실경우에는 출처까지 가져가주세요(저작권때문입니다)


                                                                 *출처☞ 필자홈피 http://cafe.daum.net/lovedang 


 


 


덧글

댓글 입력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