외남 상주곶감축제와 명소탐방..투어토커 상주홍보단 동행기 싸돌아다닌 이야기

제1회 외남 상주곶감 축제장->명실상감 한우->상주 박물관->


상주 국제승마장->상주 자전거박물관->상주 보 


 


 


2011년이 다 넘어가는 12월 중순의 어느날..한통의 전화때문에 비상?이걸렸다.투어토커의 상주펨투어


동행가능여부를 물어보는전화였다.우리나라의 해안일주를 최초로 해낸기록을 정리해서 단행본발간을


준비하는중이라서 다른요청같으면 당연히 거절을해야겠지만,남다른 정을 느끼고 같이다니는 투어토커인지라


날자와 시간을 묻고 동행을 승락했다.해안일주기를 연제중이라서 다음달에 실린 원고를써야하는데,은근히


바깥바람을 쐬고싶은 마음이 작용했기때문일까??암튼 어렵게 시간을 내 동행키로한 상주펨투어이다.


 


DSC_3264.JPG


 ▲사당역에 대기중인 투어토커의 상주홍보단  버스


 


크리스마스 이브가 다음날인 23일 아침 약속장소인 사당역으로 나가니 상주홍보단버스가 대기중이다.


버스에 오르니 인사를건네주는 낮익은얼굴들이 반갑게 맞아준다.투어토커홍보단원들이다.함께 동행을


해서 대한민국을 구석구석 돌아다니다보니 친분들이쌓였다.2011년의 마지막 펨투어를 함께하게됨을


고맙게생각하며 새해덕담을 주고받았다.


 


DSC_3271.JPG


 ▲외남상주곶감축제장 입구


 


정말 우리나라의 교통은 많이 좋아졌다.대한민국이 하루생활권이라는말이 가장 실감날때는 당릴 펨투어를


해보면 안다.아침에 출발해서 볼거다보고 저녁에 서울도착이다.불과 10여년전에는 꿈도 못꾸던 일이다.


수없이 많은 반대를 무릎쓰고 경부고속도로착공 뉴스를 들었던때가 엊그제같은느낌인데 그 경부고속도로가


우리나라의 발전을 가져왔다.그당시 반대를했던 그많은 유명인사들과 지도자였던분들..이런걸보고 뭐라할까?


갑작이 궁굼해졌다.괴산휴계소에 잠깐 멈췄다가 상주외암리 곶감축제장에 도착을하니 11시 조금넘은시간이다.


서울 사당역을 8시에 출발해서 휴계소를 들렸는데도 3시간여만에 도착을했으니 교통이많이좋아졌음을 실감한다.


 


DSC_3274.JPG


 ▲수령이 750년이넘었다는 하늘아래 첫 감나무..지금도 감이 달린다.


 


큰차는 못들어간다며 버스에서 내려 얼마멀지않으니,걷거나 미니버스로 갈아타라는데 모두들 걷기로했다.


축제장으로 가는중에 우리나라 감나무의 상징적인 시조나무를 만나게된다.한나무가 둘로 나뉜것처럼 갈라진밑둥


볼품하나없는 앙상한 가지를갖은 역사가묻어있는..2005년3월 05-08-02의 고유번호를 받은 수령750년이넘은


보호수 감나무이다.지금도 이감나무는 감이 달린다.물론 더 달고 역사성과 희소성때문에 일반곶감보다 비싸다. 


 


DSC_3280.JPG


 ▲상주곶감축제장입구 소은1리 경노당


 


상주는 곶감으로 유명한고장이다.감관련축제는 상주외암리축제말고도 지리산 산청곶감축제를비롯


영동 곶감축제,논산양촌곶감축제등 여러곳에서 열리는걸로알고있다.이곳 외남 상주곶감축제는 금년이


제1회이다.상주시 정재현의원의 노력으로 정부지원금100억을 받아서 국네특구지정에맞게 곶감테마공원을


조성중이라고했다.내년 제2회 축제가열릴때는 국내유일한 곶감테마공원에서 최고의 감축제로 열릴거라고


채영준면장은 말했다.


 


DSC_3283.JPG


 


DSC_3284.JPG


 


DSC_3288.JPG


 


DSC_3290.JPG


 


DSC_3292-1.JPG


 ▲사과를 도구를사용해서 아주예뿌게 먹기좋게 해놓은게 신기해 카메라에 담았다.


 


DSC_3295-1.JPG


 


DSC_3297-1.JPG


 


DSC_3301-1.JPG


DSC_3304-1.JPG 



▲감을 깍는것도 자동이네^^* 신기하다..이해가 쉽도록 동영상으로만들었다.


 


DSC_3312.JPG


 


DSC_3313-1.JPG


 


DSC_3318-1.JPG


 ▲전 축제참관자들에게 떡국을 주는것도 특이했지만,맛 또한 애들말로 쥑인다.양이 적다면 리필도가능..


 


DSC_3329.JPG


 ▲곶감테마공원의 핵심인 전시관이다.아직은 공사중..


 


DSC_3332.JPG


 


 축제장을 떠나 점심식사를하러 이동을한곳이다.본래는 갈비탕을 먹기로했는데 하루에 200그릇밖에는


안파는메뉴라 오늘점심판매는종료가됏다기에 뚝불고기(뚝배기 불고기)로 대체됐다.100% 한우가아니라면


1억원을 배상하겠다는 문구도 파격이지만 상주축협이 직영하는특화브랜드라는걸 알면 이해가 간다.


뚝불고기도 맛이좋다.양도푸짐한편이고 그런데 아쉬움이남는다.도데체 어떤갈비탕이길레 200그릇만판다는겨?


다음번에는 기필코 갈비탕을 먹어봐야겠다..선착순200 이지만.. 


 


DSC_3341.JPG


 


DSC_3343.JPG


 


DSC_3346.JPG


 


DSC_3347.JPG


 


DSC_3350.JPG


 


DSC_3353-1.JPG


 


DSC_3380.JPG


 


사벌면 경천로 708번지에 자리잡은 상주박물관은 조상의슬기와 얼이담긴 이지역 문화유산을


체계적으로 보존하고자 2007년 개관하였다.상주는 신라시대9주,고려시대 8목의 하나로 조선시대에는경상감영이


있었던 유서깊은 고장이다.상설전시실은 선사시대부터 근세에이르기까지 총5개의 파트로 구성돼어 상주지역에서


출토된 토기,금속,지의류회화류등이 전시중이며 기획전시실은 매년2차레의 특별기획전을개최하며 현제는


상주복룡동유적(사적 제477호)이 전시중이다.


 


                            ☎ 054-536-6160      http://museum.sangju.go.kr/


 


DSC_3386.JPG


        ▲상주박물관 전경


DSC_3389-1.JPG


          ▲박물관내에 기획전시중인 복룡동 유적중 우물과 연못


 


DSC_3392.JPG


 


DSC_3398.JPG


 


DSC_3399.JPG


   ▲높은천정과 누애고치 조명등이 눈길을 끈다.


 


DSC_3401.JPG


 


DSC_3402.JPG


 


DSC_3404.JPG


 


DSC_3409.JPG


   ▲상주 병성동 14호 돌덧널무덤을 여기에 복원해놨다.


 


DSC_3410-1.JPG


       ▲오리모양토기와 증촌리 석불입상


 


DSC_3420.JPG


    ▲북천전투


 


DSC_3427.JPG


 


DSC_3429.JPG


 


DSC_3430.JPG


 


DSC_3441-1.JPG


       ▲삼백의고장 상주..쌀,누애,곶감


 


 


                                           상주국제승마장


 


                                 경상북도 상주시 사벌면 화달리 산6-5번지


                    ☎ 054-535-6534~5    http://horse-riding.sangju.go.kr/


   


 상주국제승마장이라면 잘모르실수도있겠다.2010년11월 제9회 세계대학생승마선수권대회가 열린곳이라면


쉽게 기억이날것이다.첫 세계대회를치룬후 시설물과 경기장이용에대한 우려가있었는데 이번 투어토커의 상주


동행취재길에 대회시설물의 활용을 볼수있었다는게 본기자에겐 큰소득이랄수있겠다.고품격의 승마를 대중에게


쉽게 다가설수있는있는 대중적인프로그램을 많이 개발해서 승마인구 저변확대를 시켜주길바란다.


 


DSC_3448.JPG


   ▲국제승마장 광장의 멋진 조형물


 


DSC_3334.JPG


               ▲2010년 상주세계대학생승마선수권대회 취재시의 사진을 꺼내서 올렸다.


 


DSC_3453.JPG


     ▲실내마장..여기서 승마체험도 했다.


 


DSC_3457.JPG


 


DSC_3460.JPG


   ▲마사동입구의 조형물


 


DSC_3461.JPG


 


DSC_3466-1.JPG


 


DSC_3469.JPG


    ▲1억4천이 넘는 말(오른쪽)


 


DSC_3476.JPG


    ▲주 경기장


                                          


                                          상주자전거 박물관


 


                       경상북도 상주시 도남동 산 3-4번지(용마로 415번)   ☎ 054-534-4973  


 


 상주는 지형상 평탄한곳에 자리잡은덕분에 다른지역보다도 자전거가 많이 보급됐다.자전거 보유대수가


85000을 넘고 교통수단 분담율이 21%가 넘는다.이런특성때문인지 대한민국에 딱 하나뿐인 국내유일의


자전거박물관이 있다.본래 남장동(남장사 입구)에 있었으나,2010년 10월 현위치로 확장 이전했다.


자전거전시실에는 60여대가 역사를보여주며 초기자전거(5점)이색자전거(29점)경기용자전거(11점)그외


생활자전거등이 전시돼고있고,자전거를 빌려서 직접타기도한다.자전거박물관앞의 교량(다리)인 경천교또한


우리나라에 단하나뿐인 자전거다리?라고할수있겠다.


 


DSC_3477.JPG


 


DSC_3478.JPG


 


DSC_3482-1.JPG


 


DSC_3495-1.JPG


 


DSC_3513.JPG


 


DSC_3516.JPG


 


DSC_3522.JPG


 ▲경천교의 자전거조형물이 눈길을 잡는다.. 


                                                     


자전거박물관에서 서울로가기위한길을잡는데 최근에 준공된 상주보를거쳐 상행키로 했다.상주보는 총길이


335m 높이 11m이며 2천8백70만톤의 저수용량,3천여가구가 1년간 사용할수있는 소수력발전소가 설치돼있다. 


 


DSC_3531.JPG


 


DSC_3542.JPG


 


DSC_3547.JPG


 


DSC_3559.JPG


 


DSC_3562.JPG


 ▲천안삼거리 휴계소


 


상주보는 아직은 공사중인 분위기였다.더군다나 누수가 되고있다는 뉴스덕분에 인적도 드물다.전력난이


심각하다는데 소규모이지만 발전을 겸한다니 누수의 빠른 보완을 기대하면서 천안삼거리휴계소에


잠시쉬었다가 부지런히 버스전용차로를타고 서울에도착하니 하얀눈이 내린다..한해를 그냥보내기아쉬워


한잔술을 걸치며 덕담을 함께해온 칭구들과 나눈후 집에 들어오니 눈꺼풀이 무겁다..상주..처음투어를


한곳도 아닌데..전에못본 상주보를 보고온것이 기억에남는다..2011년은 상주투어를끝으로 마감시켜야겠다..


 


 


                   "펌"이 허락된게시물입니다.가져가실경우에는 출처까지 가져가주세요(저작권때문입니다)


                                            *출처 원본글보기:http://cafe.daum.net/lovedang/HSGs/2658 



덧글

댓글 입력 영역